이전

  • 서브 비주얼

다음

노동법판례소개

로케이션
> 노동상담 > 노동법판례소개

상담실 상세보기

상담실 상세보기
대법원 "주간업무 유사 야간당직근무, 통상근무 연장으로 봐야"(삼성노블카운티 도급 시설관리직 임금소송에서 1.2심 뒤집어.)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523 추천수

0

등록일 2019.12.02

야간당직 업무의 내용.노동강도가 주간업무와 유사하다면 당직근무도 통상근무의 연장으로 보고 연장.야간근로수당을 줘야 한다는 취지의 대법원 판결 (2015다213568)이 나왔다.
 그 동안 감시.단속적 노동자들의 당직근무는 업무가 간헐적으로 발생해 노동 강도가 떨어진다는 이유로 시간외근무로 인정하지 않는 경우가 많았다.

대법원 2부(주심 대법관 박상옥)는 삼성에버랜드가 운영한 (현재 에스원 운영) 실버타운 삼성 노블카운티에서 시설점검.운전 밑 유지보수 업무를 도급받아 수행하는 하청업체 D사의 퇴직직원 지아무개씨 등 6명이 제기한 임금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패소 판결한 원심을 최근 파기하고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으로 돌려보냈다. 지씨 등은 D사 설비팀.전기팀에서 1년10개월~4년10개월 일하다 퇴직했다. D사는 당시 4교대제(주간.주간, 주간.당직, 비번)시스템으로 운영했고 , 지씨 등은 나흘에 한 번씩 당직근무를 섰다.

이들은 "재직 당시 당직근무는 단순한 일직.숙직 근무가 아니라 각종 시설을 점검.수리하고 입주민 민원에 대응하는 등 실버타운 전체를 관리하는 것이었다"며 통상근무의 연장에 해당한하므로 연장.야간수당과 그에 따른 퇴직금 추가분 등 1억6천여만원을 지급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2012년 12월 소를 제기했다. 2013년 1심과 2015년 2심에서는 원고기 패소 했다.
1.2심 재판부는 "지씨 등의 당직근무는 감시  위주 근무로 , 업무 강도가 낮아 통상근무의 연장으로 볼 수 없다"는 회사측 주장을 인정했다.

반면 대법원은 원심의 판단이 당직근무와 통상근무의 판단에 관한 법리를 오해했다고 봤다. 대법원은 지씨등이 당직근무 중 식사나 수면시간을 제외한 나머지 시간의 근로가 내용적으로나 질적으로 주간근무와 별 차이 없다는 데 주목 했다. 실제 당직근무자들은 방재실이나 중앙감시실에서 시설.설비 등 운영상태를 나타내는 계기판을 확인하고 입주자들의 요청에 따라 각종 전기.설비 시설관련 AS업무를 처리했다. 밤 10시 이후 남녀 사우나실 여과기 세척,전등 점검.교체, 전기실.기계실 야간순찰 업무를 추가로 해야 했다.

재판부는 "당직자들의 업무는 주간근무 시간에도 항시 처리되는 업무라며 사우나실 여과기 세척업무나 전등 점검.교체도 삼성노블카운티의 전기나 설비시설 점검.유지.보수업무로 필요한것"이라고 밝혔다. 또 당직근무 시간에 처리한 애프터서비스 업무 강도가 주간에 비해 낮다고 보기 어렵고 식사.수면시간을 제외한 나머지 시간에 수면.휴식이 보장됐다고 볼 수 없으며, 당직근무 보고가 두 차례씩 이뤄지는 등 사용자의 지휘.감독에서 완전히 벗어났다고 보기 어렵다고 봤다.(출처 :2019.10.18. 매일 노동뉴스) 

상담실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답글달기 상태입니다. 답글달기를 취소하고자 할 경우 위의 취소버튼을 눌러주세요.
  • 글쓰기
  • 목록
  • 인쇄
  • 수정
  • 삭제

상담실 목록

상담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조회
공지 2021년 달라지는 노동법 관리자 0 374
198 서울관악노동지청, 노조 청원 수용 … “선거로 뽑지 않은 근로자위원” 관리자 0 112
197 “유성기업 어용노조 설립무효” 대법원 노조파괴 수단으로 복수노조 활용에 ‘제동‘ 관리자 0 179
196 [지방ㆍ행정법원] 대기발령 후 당연 면직, 규정있어도 '해고'... 핫 관리자 0 621
195 교섭대표노조의 대표권 남용...공정대표의무위반 관리자 0 375
194 대법원"노조파괴한 창조컨설팅과 발레오전장, 금속노조에 손해배상" 해야 관리자 0 256
193 [지방ㆍ행정법원] 대기발령 후 당연 면직, 규정있어도 '해고'...법원 "서면통지 해야" 관리자 0 335
192 [지방ㆍ행정법원] “사용자 개별교섭 동의, 노조 골라서 할 수 없어”···최초 법원 판결 관리자 0 267
191 대법원 "주간업무 유사 야간당직근무, 통상근무 연장으로 봐야"(삼성노블카운티 도급 시설관리직 임금소송에서 1.2심 뒤.. 핫 관리자 0 523
190 대법원 "임금피크제 도입해도 개별근로자 동의 없다면 적용 안돼"(2019년 12월) 핫 관리자 0 521
189 정규직.계약직 임금인상 적용방식 차이의 차별적 처우 해당 여부? 관리자 0 436
188 최저임금법 위반을 피하기 위해 소정근로시간을 단축한 임금협정은 무효.(2019.07-24, 대법원선고 2016다20.. 관리자 0 468
187 대법 "고정성 없는 명절휴가비, 통상임금 아냐" 관리자 0 442
186 산재신청서 작성 쉬워진다 - 신청서 기재항목 절반으로 대폭 축소- 관리자 0 458
185 버스기사가 교통사고를 내면 매달 지급하는 무사고 승무수당을 공제한다는 내용의 근로계약은 무효(2019-6-13 대법원.. 관리자 0 469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게시판을 선택하세요.
게시판선택
확인
취소
신고사유를 선택하세요.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