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 서브 비주얼

다음

노동법판례소개

로케이션
> 노동상담 > 노동법판례소개

상담실 상세보기

상담실 상세보기
고용보험법. 남녀고용평등법. 일학습병행법. 제.개정 법률안 국회 본회의 통과. 배우자 출산휴가 현행5일에서 유급10일로 확대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327 추천수

0

등록일 2019.09.02


-실업급여 지급수준 인상 및 지급기간 확대(시행 : 10월 1일)
  실직자의 생계지원을 통한 재취업 활동 촉진을 위해 올해 10월1일부터 실업급여의 지급수준이 평균임금의 50%에서 60%로 인상된다.

- 초단시간 근로자의 실업급여 수급요건 완화(시행 : 10월1일)
  현재는 실업급여 수급요건이 이직 전 18개원 이내에 유급근로일이 180일 이상 되어야 하므로 주2일 이하 또는 주 15시간 미만 근로하는 초단시간 근로자는 18개월 동안 유급근로일이 최대 156일에 부가하며 실업급여를 받을 수 없었다 그러나 앞으로는 초단시간 근로자도 이직 전 24개월 동안 180일 이상 근로하면 실업급여를 받을 수 있도록 하여 실업급여 수급권을 강화하였다.

- 배우자 출산휴가 확대(시행 :10월1일)
  현행법에 따른 배우자 출산휴가 기간은 3~5일(최초3일 유급)이나 이번 법 개정으로 10월1일부터 휴가기간이 유급10일로 확대된다. 이는 법 개정에 따라 10월1일 시행 이후 배우자 출산휴가를 "사용하는 근로자부터"적용한다.

-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확대(시행 :10월1일)
  그간 만 8세 또는 초등 2학년 이하 자녀를 둔 근로자는 육아휴직과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기간을 합하여 최대 1년까지만 사용할 수 있어서 육아휴직을 1년 한 경우에는 근로시간 단축을 사용할 수 없었다. 그러나 앞으로는 육아휴직을 사용해도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은 기본 1년이 보장되고, 육아휴직 미사용 기간은 추가로 근로시간 단축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 가족돌봄휴가 등을 위한 근로시간 단축청구권 도입 (시행 : 2020.1.1부터 300인 이상 사업장 및 공공기관 등, 2021.1.1부터 30인 이상 ~ 300인 미만 사업장, 2022.1.1부터 30인미만 사업장)
 현재 근로시간 단축 청구는 임신.육아의 경우에만 허용되지만 향후 가족돌봄, 본인 질병.사고 은퇴준비(55세 이상), 학업을 위한 경우에도 허용되어 다양한 근로시간 단축 수요에 활용할 수 있다. (출처 : 고용노동부 )  

  • 글쓰기
  • 목록
  • 인쇄
  • 수정
  • 삭제

상담실 목록

상담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조회
212 [분석] 대법원, 현대차 남양연구소 협력업체 사용도 “불법파견”...‘스탑앤고’ 주장도 기각 관리자 0 21
211 [지방ㆍ행정법원] 상급자 협박하고 하급자 괴롭힘·성희롱 한 대형마트 파트장···“해고 적법” 관리자 0 23
210 고용노동부, 모든 업종에 고용유지지원금 최대 90% 지원 관리자 0 21
209 고용노동부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저소득층을 위해 취업성공패키지 구직촉진수당 지급 관리자 0 26
208 직장 내 괴롭힘 고용노동부 전국 8개 지역별 상담센터에서 전화.방문 상담 제공 관리자 0 56
207 [지방ㆍ행정법원] 병가 중 노조집회 참석···법원 "허위 병가로 볼 수 없어 해고 안돼“ 관리자 0 42
206 [대법원] 대법원, 통상임금 소송서 “기업 회생절차 중이어도 신의칙 적용 안돼” 엄격 판단 관리자 0 46
205 1년 미만 근로자와 1년 이상 근무자 중 80% 미만 출근자의 연차휴가에 대한 사용촉진제도 신설로 연차휴가 사용 활성.. 관리자 0 53
204 근로자 생활안정자금 융자, 한시적으로 소득요건 완화 관리자 0 45
203 연차휴가일에 출장·출근···대법, “회사가 연차촉진 했어도 보상해야” 관리자 0 51
202 [대법원]유니온 숍 협정에 체결된 사업장에서 신규 입사하여 소수노동조합에 가입한 근로자를 해고한 것이 부당해고라고 다.. 관리자 0 56
201 [지방ㆍ행정법원] 법원, 정부 가이드라인 따른 정규직 전환대상자여도..."'갱신기대권' 인정 안돼" 관리자 0 45
200 법원 “한국항공우주산업, 포괄임금제 인정 안돼···퇴직금 추가지급 해야” 관리자 0 57
199 코로나19 예방 위해 유연근무제 지원절차 간소화한다 관리자 0 43
198 [지방ㆍ행정법원] 법원 "근로자 아니라는 확약서 작성한 채권추심인, 퇴직금 청구 못해" 관리자 0 58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확인
취소
게시판을 선택하세요.
게시판선택
확인
취소
신고사유를 선택하세요.
확인
취소